20대인데 벌써부터 새치 생긴다면 ‘질병의 신호’일 수 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1.jpg 입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노화가 진행될 나이가 아닌 사람에게 생기는 흰머리를 ‘새치’라 한다. 그렇다면 새치가 자라는 이유는 무엇일까.

가장 큰 원인은 스트레스다. 하지만 새치가 갑자기 늘어났다면 스트레스가 아닌 다른 질병의 신호일 수 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18-05-15%2B14%253B09%253B58.jpg 입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ADVERTISEMENT

젊은 나이에 새치가 났거나 안 나던 새치가 갑자기 늘었다면 특정 질환들을 의심해봐야 한다.

우선 당뇨병이 새치의 원인일 수 있다. 뇌하수체에 이상이 생겨 인슐린이 조절되지 못해 당뇨병이 발병하는데 머리를 검게 만들어주는 멜라닌 색소 호르몬도 뇌하수체의 영향을 받기 때문이다.

또한 콩팥 기능이 저하되어 멜라닌 색소를 만드는데 필수적인 성분인 단백질이 소변으로 빠져나가는 양이 증가해 흰머리가 생길 수 있다.

다른 이유로는 갑성산에 문제가 생겨 기능이 항진되어 멜라닌 색소를 만드는 멜라노사이트 세포의 기능이 떨어지면서 흰머리가 생겨난다. 특히 흰머리가 나는 것과 함께 두피가 건조해졌거나 머리카락이 평소에 비해 많이 빠진다면 갑상선 기능에 문제가 생겼을 확률이 높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간편한 ‘포니테일’ 스타일이 ‘탈모’를 부른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ADVERTISEMENT

긴 머리를 스타일리하면서도 간편하게 연출할 수 있어 많은 사람이 선호하는 ‘포니테일’ 헤어스타일.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하지만 포니테일이 탈모를 부를 수 있다.

머리카락을 바짝 당겨 묶은 포니테일은 머리카락을 손상시키는 대표적인 헤어스타일이다. 두피와 모근 모두 압력이 가해져 머리카락이 뽑히게 되고 다시 나지 않는 견인성 탈모가 유발될 수 있다.

견선성탈모는 성별 상관없이 누구에게나 나타날 수 있다.

너무 세게 당겨 묶지 않도록 하고 탄성이 강하지 않은 머리끈을 이용하도록 하자.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저작권자 각종사건사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NTERWORKSMEDIA ADVERTISEMENT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