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어플  쓰고있으면 바로 삭제하세요”..개인정보 외국에 다 팔아서 돈 벌기로 유명한 카메라어플

“이 어플 쓰고있으면 바로 삭제하세요”..개인정보 외국에 다 팔아서 돈 벌기로 유명한 카메라어플

“이어플 쓰고있으면 바로 삭제하세요”..개인정보 외국에 다 팔아서 돈 벌기로 유명한 카메라어플

84m7l80c0k5c4fp22fuj
2031ogt4ve2lvw4ff72i
ADVERTISEMENT
ghj
js541-1024x535
ADVERTISEMENT
wj158g5qw1zl2he40g2l

중국산 카메라 앱이 개인 정보를 유출한다고 알려졌다.

지난 29일 한 트위터 이용자는 꼭 지워야 할 중국 앱이라는 게시물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해당 사진에는 유라이크, 캠스캐너, 메이크업 플러스, 카메라 360, 메이투, 포토원더, 원더 카메라 위챗 등의 앱이 담겨 있었다.

글쓴이는 “유라이크, 중국 앱인데 진짜 개인 정보 다 날아간다. 진짜로 안 쓰시는 게 좋다”며 “중국 개인 정보 털어가는 수준은 진짜 무식하게 털어간다”라고 주장했다.

실제로 유라이크 앱은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고 있는 카메라 앱이기에 많은 이목이 쏠리고 있다.

그러면서 “거주지나 비밀번호, 계좌, 사진 등 그냥 핸드폰에 타자 치는 거 사진 찍는 거 실시간으로 다 저쪽으로 전송된다고 생각하면 쉬움”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다수의 중국산 앱이 사용자들의 개인 정보를 유출한다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는 상태다.

지난 6일에는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인터뷰에서 중국산 소셜미디어를 금지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중국 공산당 손에 개인적인 정보를 넘겨주고 싶지 않다면 중국산 앱을 사용하는데 신중해야 한다며 우려의 목소리를 냈다.

INTERWORKSMEDIA ADVERTISEMENT
Close Menu